인터뷰|'솔로 데뷔' 류수정 "나의 목소리를 들려드리고 싶어요"

러블리즈 수정이 아닌 류수정으로 보여줄 수정의 모습은

황선일 | 기사승인 2020/05/20 [12:00]

인터뷰|'솔로 데뷔' 류수정 "나의 목소리를 들려드리고 싶어요"

러블리즈 수정이 아닌 류수정으로 보여줄 수정의 모습은

황선일 | 입력 : 2020/05/20 [12:00]

▲ 솔로로 데뷔하는 러블리즈 '류수정'.  © 울림엔터테인먼트


[씨네리와인드|황선일] 러블리즈 류수정이 데뷔 6년 만에 솔로 가수로 나선다. 러블리즈 수정이 아닌 류수정으로. 첫 번째 솔로 데뷔 미니앨범 <Tiger Eyes>의 발매를 앞둔 류수정을 라운드 인터뷰를 통해 씨네리와인드가 만났다.

 

"솔로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는데 긴장되고 걱정도 되지만 기대도 돼요"

 

류수정은 솔로앨범을 통해 자신의 목소리를 들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타이틀곡을 처음 받고는 이게 내 타이틀이라고? 벙찌기도 했어요. 제가 상상하던 솔로곡과는 다르기도 하고 몰래카메라인가 싶었어요. 가사를 받고 녹음을 하다 보니 새롭고 재밌었어요. 개성도 강하고 매력적인 곡이라 제 음색이 허스키하고 공기가 많은데 절제해서 부르게 되었어요."

 

생각했던 솔로곡은 어떤 건가요?

"42= 이라는 수록곡으로 솔로앨범 녹음을 시작하고 하나하나 채워가서 그 곡이 전체적인 이미지가 될 것이라 생각했어요. 솔로앨범 자체는 작년 말부터 준비했지만 Tiger Eyes는 한 달 정도 준비했습니다"

 

"팀에서 소울,지애,진 언니들은 솔로곡이 있었기에 솔로곡이 생기면 어떤 기분일까 항상 궁금했어요. 솔로곡으로 치면 멤버 중 다섯 번째인데 그동안 커버 곡도 많이 하고 자작곡도 만들다 보니 기회가 생긴 것 같습니다. 자작곡 자장가는 4년 전 스무 살 때, 비활동기 연습실에서 연습 말고 색다르게 할 것을 생각하다 시작하게 되었어요. 통기타가 편안한 느낌을 주니 자장가란 소재로 가사를 썼는데 스무살이라 경험보다는 상상으로 했던 것 같아요."

 

멤버들 반응은 어떤가요?

"멤버들 모두 응원해 주었고 연습할 때 지수 언니, 뮤직비디오 촬영에는 미주언니와 예인이가 와서 응원해 주었어요. 먼저 솔로를 경험한 케이언니는 "8명이 뭉쳐 다니다 보니 당연하고 익숙했는데 혼자 활동하니 대기실에 혼자 할 때나 엔딩에 혼자 서있을 때 외로웠다고 해줘 마음 단단히먹어야 겠다고 생각했어요"

 

"제 목소리만 담은 앨범이니 목소리를 확실히 들려드리고 싶어요. 그리고 음악을 들었을 때 위로가 되기도 하고 에너지를 얻기도 하는데 요즘 상황이 집에 있거나 심심한 분들이 많을 것 같아 들었을 때 기분전환이 될 수 있는 앨범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나, 니(NA, NI)'는 인디가수 최낙타님의 곡인데, 평소 인디 노래들을 좋아해 회사에 농담반진담반으로 인디가수분들의 곡을 받아보고 싶다, 작업하고 싶다 한 적이 있는데 기억해 주시고 최낙타님의 곡을 받게 되었어요. 러블리하기도 하고 어쿠스틱하기도 하고 평소 러블리즈 활동과 비슷한 목소리를 담고 있습니다.

 

다음 앨범이 생긴다면 자작곡을 점점 늘려가고 싶다는 수정은 이번 앨범을 통해 '수정이 이런 목소리도 가졌구나' 하는 앞으로의 궁금증도 갖게 만들고 싶다고 했다.

 

"저만의 목소리로 다양한 모습들을 보여드리고 싶어요."

 

유닛의 기회가 있다면 혹시 같이 해보고 싶은 멤버는 있나요?

"예인이와 해보고 싶어요. 막내이기도 하고 키도 비슷하고 같이 한다면 재미있을 것 같아요."

 

어느덧 7년차 걸그룹인데 어떤 것이 다른가요?

"체감은 2년 차 정도 된 것 같은데 벌써 5년 반이 지났어요. 로켓펀치 친구들이 선배님 선배님 하며 멋지다고 하면 정말 멋진 선배가 되어야겠다는 책임감이 생겨요."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황선일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편집부/기획취재부(아시아)
cinerewind@cinerewind.com

Read More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