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쯔사장' 변신 유튜버 쯔양, 가격 논란으로 가오픈 연기

박지혜 | 기사승인 2021/01/19

'쯔사장' 변신 유튜버 쯔양, 가격 논란으로 가오픈 연기

박지혜 | 입력 : 2021/01/19 [17:24]

  © 쯔양이 본인 SNS에 공개한 분식집 가격표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유튜버 쯔양이 비싼 식당 가격으로 논란이 됐다.

 

쯔양은 서울 이수역 인근에 자신의 본명을 딴 정원분식오픈 소식을 알렸다. 정식 개장 전에 지인을 초대해 테스트 기간을 거치며 심혈을 기울였다.

 

문제는 공개된 음식 이미지와 메뉴판 사진에 있었다. 쯔양이 자신의 SNS에 올린 메뉴판 사진의 가격은 일반 분식집에 비해 상당히 높은 가격이 책정되어 있다. 부대떡볶이와 짬뽕떡볶이의 가격은 9천 원이고, 덮밥류의 경우 1만 원 대다. 가장 비싼 가격의 쯔사장세트는 37천원이다.

 

어마어마한 대식가인 쯔양이 차린 분식집이라는 점에서 가격에 맞는 양이 제공된다면 모를까, 가격에 비해 부족한 양으로 인해 유튜버 쯔양의 이미지와 어울리지 않는다는 평도 듣고 있다. 이런 논란 속에 정원분식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가오픈을 미루기로 결정했음을 알렸다.

 

304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쯔양은 지난해 8월 뒷광고 논란으로 은퇴를 선언했지만 최근 컴백한 후 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박지혜 기자| myplanet70@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1.01.19 [17:24]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