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사성 인지"..22회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 교체된 이유는

박지혜 | 기사승인 2021/02/24

"유사성 인지"..22회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 교체된 이유는

박지혜 | 입력 : 2021/02/24 [17:40]

▲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포스터.  © 전주국제영화제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올해 정상 개최를 선언한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포스터가 교체됐다.

 

22일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전주(JEONJU)의 도시 브랜드를 강조하고자 올해 알파벳 캐릭터 'J'를 전면에 내세운 22회 포스터가 해외의 한 포스터 디자인과 유사한 것을 확인하고 전격 교체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주국제영화제는 앞선 지난 15일, 22회 공식 포스터를 공개한 바 있다. 해당 포스터는 픽셀과 스크린으로 'J'를 형상화했다. 하지만 스페인 디자인 업체 헤이 스튜디오(Hey Studio)가 2011년 발표한 작품 'Rebuild Japan(일본 재건)'과 유사하다는 의혹이 제기됐고, 이에 조직위원회는 아트디렉터, 디자이너, 그리고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와 내부 논의 끝에 새로운 포스터를 발표했다.

 

영화제 조직위원회 측은 "표절 혹은 모방 사례와는 무관하다 하더라도 '독창성'을 모토로 하는 전주국제영화제의 정신에 비춰 새로운 디자인으로 갱신하는 것이 옳다는 판단에 따라 이같이 결정했다"며 "유사 디자인을 미리 걸러 내지 못한 점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 이를 교훈으로 삼아 해마다 더욱 새롭고 독창적인 영화제 아이덴티티 디자인을 선보일 것을 약속드린다"고 전했다.

 

작년 코로나19로 인해 무관객 영화제로 열린 전주국제영화제는 올해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전주영화의거리 일대에서 열린다.

 

 

박지혜 기자| myplanet70@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1.02.24 [17:40]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