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AF|특별함 없이도 따뜻한 감동을 주는 모녀의 소소한 일상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 상영작] '항구의 니쿠코' / Fortune Favors Lady Nikuko

한별 | 기사승인 2021/10/24

BIAF|특별함 없이도 따뜻한 감동을 주는 모녀의 소소한 일상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 상영작] '항구의 니쿠코' / Fortune Favors Lady Nikuko

한별 | 입력 : 2021/10/24 [21:30]

▲ '항구의 니쿠코'(漁港の肉子ちゃん) 스틸컷.  © Studio 4°C


[씨네리와인드|한별 저널리스트작년 '해수의 아이'로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에서 국제경쟁 장편 부문 대상을 수상한 와타나베 아유무 감독은 올해에도 BIAF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낸다. 올해 개막 트레일러 제작과 함께 그의 작품 '항구의 니쿠코'가 개막작으로 상영되면서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항구의 니쿠코'는 니시 카나코의 베스트셀러인 나오키상 수상작 「항구의 니쿠코짱」을 국민 개그맨인 아카시야 신마가 기획 및 제작하고, 지브리 애니메이터 코니시 켄이치가 캐릭터 디자인과 작화 감독을, Studio 4°C에서 제작을 맡았다. 통통하게 살이 찐 니쿠코짱은 정이 많고 너그러운 성격 탓에 지금까지 쓸모없는 남자에게만 이끌리고 몇 번이나 속아 넘어간 캐릭터다. 그중 한 남자를 찾으러 북쪽의 항구 마을로 갔다가 딸 키쿠코와 정착해 새로운 삶을 살기 시작한 모녀, 아이 같은 엄마 니쿠코와 어른 같은 딸 키쿠코는 닮지 않은 것처럼 보이지만 이들 모녀가 그려나가는 소소한 일상은 따뜻함, 그리움, 부드러움 등 사랑스러운 감정들을 고스란히 전하면서도 고전적인 가치와 현대적인 가치를 동시에 담아낸다. 직접적으로 표출되는 갈등 없이도 다정한 마을 사람들, 사춘기 친구들 사이에서 성장하는 키쿠코의 성장담은 특별함 없이도 따뜻한 감동을 전한다. 모녀가 아침에 일어나 프렌치토스트를 만들어 먹는, 그런 소소한 장면 하나하나가 마음을 포근하게 감싸 안는다. / B-

 

Director 와타나베 아유무

Cast 오타케 시노부, 코코미

 

■ 상영기록 

2021/10/22 19:20 한국만화박물관

2021/10/22 19:30 CGV 부천 4관

2021/10/23 13:00 CGV 부천 4관

2021/10/24 18:00 CGV 부천 4관

 

 

한별 저널리스트| hystar@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한별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기획취재부
hystar@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1.10.24 [21:30]
  • 도배방지 이미지

항구의니쿠코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