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2위 등극, '센과 치히로'만 남았다

정지호 | 기사승인 2020/11/30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2위 등극, '센과 치히로'만 남았다

정지호 | 입력 : 2020/11/30 [15:08]

 

▲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포스터     ©워터홀 컴퍼니(주)

 

[씨네리와인드|정지호 기자]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일본 박스오피스 역대 2위에 등극했다.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속에서도 일본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개봉 116일 이후 개봉 45일 동안 기록한 흥행 수익이 약 275억 엔에 달함을 밝혔다. 관객수는 2053만 명을 돌파하며 일본 박스오피스 역대 2위인 타이타닉을 제치는데 성공했다.

 

2019TV애니메이션 방영을 시작으로 사회적인 현상으로 불릴 만큼 신드롬을 일으킨 귀멸의 칼날은 코믹스 누계 발행 부수가 12000만 부를 돌파한 건 물론, 코믹스 마지막인 23권은 초판 395만 부를 기록했다.

 

올해 일본 할로윈에서 귀멸의 칼날코스프레가 유행한 건 물론, 다수의 연예인들이 이 열풍에 동참하는 모습을 보였다. 해외에서도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는데, 대만에서는 애니메이션 영화로 흥행 역대 1위를 기록했다. 2021년에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에 남은 기록은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1위다. 현재 이 기록은 308억 엔의 흥행수익을 기록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이 차지하고 있다. 지금 같은 추세라면 기록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일본에서 흥행 기록을 넘어 사회적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12월 국내 개봉 예정이다.

 

 

정지호 기자| jjho@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정지호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jjho@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0.11.30 [15:08]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