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를린 단골' 홍상수 감독, '소설가의 영화'로 심사위원대상

박지혜 | 기사승인 2022/02/17

'베를린 단골' 홍상수 감독, '소설가의 영화'로 심사위원대상

박지혜 | 입력 : 2022/02/17 [17:19]

▲ '소설가의 영화' 스틸컷.     ©전원사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홍상수 감독이 영화 '소설가의 영화'로 제72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대상을 수상했다.

 

홍상수 감독은 지난 16일(현지시간) 열린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자신이 연출한 '소설가의 영화'로 은곰상 심사위원대상을 받았다. 2020년 '도망친 여자'로 은곰상 감독상, 2021년 '인트로덕션'으로 은곰상 각본상을 받은 것에 이어 3년 연속 수상이다.

 

홍상수 감독이 연출한 '소설가의 영화'는 주인공 준희(소설가)가 잠적해버린 후배의 책방으로 먼 길을 찾아가 마주한 이야기들을 담았다. 지난해 서울에서 촬영한 흑백 영화로, 홍상수 감독의 27번째 장편이다. 

 

홍상수 감독은 연인 김민희와 올해 2년 만에 나서는 공식석상 나들이를 '베를린국제영화제'로 함께 했다. '소설가의 영화'는 올해 상반기 국내에서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박지혜 기자| myplanet70@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2.02.17 [17:19]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