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리포터, '올해의 제작자'에 이미경 CJ 부회장 선정

박지혜 | 기사승인 2020/10/14

할리우드 리포터, '올해의 제작자'에 이미경 CJ 부회장 선정

박지혜 | 입력 : 2020/10/14 [11:08]
 

▲ 이미경 CJ 부회장.     ©자료사진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미국 연예-영화 잡지 할리우드 리포터가 올해의 국제 프로듀서에 이미경 CJ 부회장을 선정했다.

 

지난 7일 할리우드 리포터(THR)는 자사 지면을 통해 4페이지에 걸친 장문의 특집 기사를 싣고 '기생충'의 아카데미 석권으로 정점을 찍은 CJ엔터테인먼트와 이미경 부회장의 행보를 소개했다.

 

미국 유명 프로듀서인 데이비드 게펀은 이 잡지에서 "이 부회장을 처음 만났을 때 그는 엔터테인먼트 업계에는 전혀 관여하지 않았지만 현재는 그가 거물"이라며 "그는 매우 사려 깊고, 어떤 면에서도 경솔하거나 부주의하지 않다"고 이미경 부회장을 언급했다. 

 

이미경 부회장은 지난 2월 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 최고상인 최우수작품상을 포함 4관왕에 오른 '기생충'에 책임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지난 달에는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내년 4월 로스앤젤레스에 개관하는 아카데미 영화박물관 이사회 부의장으로 선출됐다. 

 

 

박지혜 기자| myplanet70@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0.10.14 [11:08]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